Skip to content

GuitarMania

2007.12.06 21:50

Arcadi Volodos

(*.155.159.137) 조회 수 12151 댓글 0
Rachmaninov - Piano Concerto No.2 : Arcadi Volodos , Riccardo Chailly

고정석님이
일반음악감상실에 올려주신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협주곡2번 동영상을 통해
볼로도스라는 피아니스트를 만나게 되었다.
그의 이름을 잊을수가 없다.













Arcadi Volodos(러시아 1972 - )

제 2의 호로비츠라는 평을 받고 있는 아르카디 볼로도스는 1972년 샹트 페테르부르크에서 태어났으며,
그의 아버지는 오페라 극장의 바리톤이었으며 어머니는 가수였다. 성악가 부모 밑에서 태어난 볼로도스는
음악 공부를 노래와 함께 시작했다. 지휘자고 되고 싶었던 그는 지휘자 드미트리 키타옌코가 졸업한 바 있는
상트 페테르부르크의 카펠라 글린카 학교를 다녔는데, 지휘를 전공하고 피아노는 단지 부수적으로 공부하고
있었다.

8살 때부터 피아노를 배웠던 볼로도스이지만, 16세 때인 1987년 라흐마니노프가 직접 연주한 레코딩을
듣고 영감을 받기 전까지는 전혀 피아노를 전공할 생각은 하지 않고 있었다. 정작 그는 피아니스트가
되가를 원했을 때 당황스럽게도 레니그라드 콘서바토리 피아노과는 볼로도스의 피아노과의 입학을
거부했었다. 그 후 그는 레닌그라드 콘서바토리는 자신을 위한 학교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리고 모스크바에
와서 콘서바토리의 갈리나 에구이자로바 교수의 학생이 된다. " 그녀는 단지 피아노 선생으로서뿐만 아니라
제자의 미래를 멀리 내다볼 줄 아는 위대한 음악가였다." 볼로도스는 말한다.


그는 라흐마니노프, 코르토, 기제킹과 슈나벨의 레코딩을 열심히 들었고, 러시아의 피아니슴 계보인
사무엘 파인베르그, 블라디미르 소프로니츠키, 마리아 유디나의 레코딩과 친해졌다. 에구이자로바의
지도아래 이 음반들은 그의 든든한 음악적 동료들이 된 것이다.

21세이던 1993년 볼로도스는 러시아를 떠나 1년간 파리 콘서바토리에서 자크 루비에르를 사사했다.
그후 마드리드로 가서 에구ㅡ이자로바가 피아노를 가르치고 있는 쿤 레이나 소피아 음악 고급학교에서
수업을 받고 러시아 피아니스트 드미트리 바슈키로프에게서도 사사를 받는다. 마드리드가 마음에 든
볼로도스는 외딴 집에서 '정정과 고독'속에서 그의 음악 작업을 심화시켜 갔다.

23세 때인 195년 볼로도스는 소니 클래시컬의 비상한 관심을 끌게 되고, 1962년부터 호로비츠의 레코딩을
담당했던 프로듀서 노마스 프로스트가 그를 테스트하게 된다. 이 첫 만남에서 볼로도스는 호로비츠의 1968년
레코딩 '카르멘 변주곡'을 암보로 연주했다. 프로스트는 극도로 뛰어난 테크닉, 자연스러운 표현이 호로비츠
와 비슷한 점 뿐만 아니라 볼로도스만의 개성에도 감명을 받았다. 비슷한 기질의 아니스트였지만, 호로비의
사운드가 아닌 자신만의 독창적인 아이디어와 사운드를 볼로도스는 갖고 있었다.


독일의 주드-도이치 차이퉁은 그의 첫번째 앨범인 피아노 편곡집의 독일 음반 평론가 상 수상 이유를
다음과 같이 밝히고 있다. '음악인들도 클래식 음악 팬들도 놀랐다. 금세기 동안 우리는 어떤 피아노의
명인도 이런 비르투오조적 연주를 하는 것을 보지 못했다. 리스트-치프라- 호로비츠 그리고 이젠 아르카디
볼로도스이다. 이 25세의 러시아 피아니스트는 그의 첫번째 CD로 이 상을 수상했다.'

"음악에는 승자도 패자도 있을 수 없다. 이런 생각은 우수꽝스러운 것이다." 라고 말하는 볼로도스는
콩쿠르를 경멸한다. 하지만, 프로스토가 말한 것 처럼 그는 상상력, 색채, 열정, 테그닉의 모든 것을
갖추고 그의 피아니슴을 피어나가고 있기게 그는 음악계에서 승자라고 말 할 수 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Arcadi Volodos 콩쥐 2007.12.06 12151
1313 [질문] 바하 샤콘느를 연주하기 위한 기본 준비에는 어떤것이 있을까요? 40 밀롱가. 2008.03.03 16985
1312 [Guitar Trivia] 세고비아와 바리오스 2 file 김상욱 2007.11.20 19257
1311 연주회 후기에 대해... 65 쏠레아 2007.10.03 16973
1310 밀고당기기 13 2007.09.20 14563
1309 [모셔온글] 피아노 이야기에서 - 러셀셔먼 4 밀롱가. 2007.09.03 12881
1308 classic 10 희주 2007.05.22 19264
1307 삐에리 연주 & 마스터클래스 후기 17 발자취 2007.05.10 30859
1306 산골strs가 드리는 유용한 정보(안보면 후회함) 26 산골스트링즈 2007.05.03 14002
1305 My mind to me a kingdom is... 2 이브남 2007.02.22 11618
1304 햇빛 쏟아지는 사이렌의 숲속... 2 이브남 2007.02.11 13107
1303 테오르보... 3 이브남 2007.02.09 12520
1302 음악과 이념 - 알베니스의 피아노 협주곡을 중심으로 6 file 1000식 2007.02.06 12629
1301 아베마리아 3 file 이브남 2007.01.10 13028
1300 새로 발견된 소르의 환상곡 d단조 2 file 1000식 2006.12.22 14332
1299 헤레베헤의 연주가 나온김에 한곡더!~ 1 이브남 2006.12.20 10859
1298 그의 날과 눈물의 날인저... 3 이브남 2006.12.18 11603
1297 기타의 외계인들 15 섬소년 2006.12.12 13950
1296 내가 대지에 누웠을때... 3 이브남 2006.12.04 9640
1295 더 이상 날지 못하리... 1 이브남 2006.12.01 13774
1294 사랑의 괴로움을 그대는 아는가... 2 이브남 2006.11.29 11645
1293 15년 만의 재회... 3 이브남 2006.11.27 10269
1292 선율의 즉흥연주(Improvisation) 4 이브남 2006.11.26 9126
1291 류트와 르네상스, 바로크 시대의 트릴연주 5 이브남 2006.11.26 12444
1290 류트와 르네상스, 바로크 시대의 장식음 3 이브남 2006.11.26 44547
1289 깊고 깊은 고악기의 음색... 4 이브남 2006.11.25 11113
1288 아랑훼즈 협주곡 13 file 진성 2006.11.24 12663
1287 클라비코드 10 이브남 2006.11.24 11499
1286 엔카와 트로트 (펌) 7 두레박 2006.11.17 22271
1285 안개낀 장충당 공원 8 file 항해사 2006.11.18 13256
1284 사찌꼬 2 file 항해사 2006.11.18 18035
1283 Adam_Fulara_BWV_848 1 소품 2006.10.31 10734
1282 타레가 신원조사서 11 file 조국건 2006.10.12 12903
1281 기타연주와 숨쉬기(호흡)에 관련하여 11 밀롱가. 2006.10.16 11399
1280 기타줄은 왜 E-B-G-D-A-E 으로 튜닝하는건가요??? 18 미스터엠 2006.08.28 14321
1279 저........질문이 있는데요 2 이임재 2006.10.12 8866
1278 Flamenco 기타음악 5 file 조국건 2006.09.30 12515
1277 Chopin과 John Field의 Nocturnes 14 고정석 2006.09.29 9919
1276 여음을 오래 남기는 방법좀. 16 밀롱가. 2006.09.19 9044
1275 제가 추천하는 Alfonsina y el mar 8 고정석 2006.09.09 21370
1274 남미음악지도 그리고 porro......조국건 6 file 콩쥐 2006.09.04 15211
1273 음악하는 사람이 공부를 못한다는 의견에 대해 - 음악의 천재들 에피소드 소개 3 으니 2006.09.06 7189
1272 기타줄은 왜 E-B-G-D-A-E 으로 튜닝하는건가요??? 16 미스터엠 2006.08.28 12925
1271 장식음(꾸밈음)의 음가에 대해... 22 쏠레아 2006.08.28 10792
1270 올해의 어록....."튜닝은 전주곡이다." 5 콩쥐 2006.08.26 6582
1269 효과적인 연습방법 - 연주의 성공은 연습의 질에 달렸다 4 고정석 2006.08.20 11633
1268 오디오에서의 24 bit 기술 file np 2006.07.24 7167
1267 오디오에서 디지털의 매력 (audioguy) 3 2006.07.23 6488
1266 오디오에서의 아날로그의 매력 ( 레거리즘) 콩쥐 2006.07.21 5692
1265 조이름의 비밀-당신은 아시나요? 46 금모래 2006.07.17 19158
1264 클렌쟝 작품 번호별 리스트 6 희주 2006.07.12 11264
1263 박자에 대해 질문 7 ZiO 2006.07.05 7043
1262 John Williams – Richard Harvey 공연 후기 2 jazzman 2006.06.18 5945
1261 마적 주제에 의한 변주곡 난이도가? 1 후라이곤 2006.06.07 8484
1260 이번에 기타콩쿨에 나가는 칭구에게 보내는편지. 3 콩쥐 2006.05.21 5862
1259 음악과 관계된 영화 추천해 주세요 42 2006.05.23 6662
1258 Carlos Saura 감독의 "Salome" 5 정천식 2006.04.12 8748
1257 Carlos Saura의 "El Amor Brujo" 2 정천식 2006.04.07 8543
1256 Carloe Saura의 "Carmen" 정천식 2006.03.30 7299
1255 ◈ 이 곡 제목 좀 알려주세요 1 file 쭈미 2006.03.27 7447
1254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3 file 정천식 2006.03.22 9801
1253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7538
1252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6969
1251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8116
1250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7706
1249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7686
1248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file 정천식 2006.03.22 7189
1247 [re] Bodas de Sangre(피의 혼례) 1 file 정천식 2006.03.22 8310
1246 전사(戰士)들의 땅 바스크, 그 소박한 민요 1 정천식 2006.03.17 8227
1245 스페인 음악의 뿌리를 찾아서 정천식 2006.03.16 8745
1244 음악성이란 그 무엇을 좇아서.... 44 그림이 2006.02.22 9436
1243 바하의 기타음악이란 18 샤콘느1004 2006.02.27 7622
1242 전지호의 음악백과사전 소개 1 file 1000식 2006.02.23 7812
1241 정답 - 바흐의 마지막 작품 8 file 1000식 2006.03.01 8922
1240 디지털 악학궤범 1 1000식 2006.02.28 7663
1239 음악성이란 그 무엇을 좇아서.... 26 그림이 2006.02.22 6384
1238 바하의 바디네리악보 쓸만한가요? 6 file 콩쥐 2006.02.20 20571
1237 인터넷악보의 위험성. 10 인터넷악보 2006.02.22 6389
1236 악보. 1 오리지날 2006.02.22 6575
1235 진짜(?) 피아노와 디지털 피아노?? 19 jazzman 2006.01.20 9237
1234 심리적 악센트? 9 ZiO 2006.01.22 6608
1233 3/8박자의 의미는? 21 ZiO 2006.01.21 11062
1232 [re] 3/8박자의 의미는? 6 file 2006.01.23 9034
1231 신현수님의 "악상해석과 표현의 기초"....넘 좋아요. 15 file 2005.12.31 8668
1230 기타 음악 감상실에여...... 음반구하고 싶은 곡이 있는데여!!! 2 강지예 2005.12.28 6342
1229 피하시온(fijación)이 무엇인가요? 3 궁금해요 2005.12.19 7314
1228 감동을 주는 연주를 하려면 ? 34 np 2005.11.23 8941
1227 카를로 마키오네 연주회 후기 18 file 해피보이 2005.11.15 7713
1226 마르찌오네 그의 사진 한 장 2 file 손끝사랑 2005.11.15 7582
1225 후쿠다 신이치 공연 후기... 33 jazzman 2005.11.05 7571
1224 사랑의 꿈 - 리스트 클레식기타로 연주한.. 4 박성민 2005.11.04 8001
1223 [기사] 국제 음악콩쿠르 韓-中-日이 휩쓸어 1 고정석 2005.11.01 5316
1222 재즈쪽으로 클래식기타를 가르치시는 스승님 안계신가요? 스승님을 찾습니다ㅠㅠ 10 2005.10.04 6350
1221 암보를 했다는 건 이제야 시작할 준비가 되었다는 뜻.... 12 아이모레스 2005.09.30 6088
1220 까탈이의 세계여행 2 file 1000식 2005.09.24 6194
1219 기타에 대한 명언 알려주세요^-^ 24 콘푸라이트 2005.09.19 8815
1218 빌라로보스 연습곡 전곡 부탁드립니다. 9 file 기타초보 2005.08.08 7477
1217 [질문]고전파시대음악 딸기 2005.08.01 6699
1216 3번째 개인레슨.....기타리스트가 노래를 잘 부르기 어려운 이유. 3 1000식님제자 2005.07.19 7197
1215 "tone" 에 관한 모토미와의 대화. 8 2005.07.11 716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Next ›
/ 1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