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한국어

저를 간단하게 소개하자면 취미로 기타를 공부하고 있는 새내기 직장인입니다.

 

이런 질문글을 올리는 이유는 다름이 아니라,

예전에 우연히 기타매니아의 야포얀도 알아이레의 사용의 관한  글을 읽었는데 댓글에 어떤 분들이

 

아포얀도를 사용하면 연주가 자연스럽지 못하게 된다.

아포얀도가 어렵다면 굳이 하지 않아도 좋다.

알아이레로도 충분히 아포얀도 느낌을 낼 수 있다.

 

라는 식의 의견을 내신 것을 보았습니다.

 

일단 제 의견은 이렇습니다.

 

1. 아포얀도와 알아이레는 둘다 자유자재로 사용할 수 있어야 하고, 터치 방법을 차이일 뿐 손 모양은 다르지 않다.

2. 아포얀도를 사용하면 적은 힘으로도 굵은 소리를 내는 것이 가능하지만, 알아이레로 세게 터치를 해도 아포얀도의 굵직한 소리를 따라가기는 어렵다.

3. 그러므로 멜로디부분 또는 강조하면 좋다고 생각되는 부분에 아포얀도를 사용하면 좋다.(물론 연주자에게는 표현의 자유가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의견이 궁금합니다. (분열을 조장는 목적의 글이 아닙니다.) 

 

다른분들의 의견이 궁금합니다.

 

 

 

Comment '5'
  • 포토맨 2014.01.17 14:25 (*.87.61.218)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시면서 기타를 할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중학교때부터 기타를 쳐왔는데요 지금 50대 초반입니다.
    필요하면 고음부분의 멜로디부분을 엄지를 이용해서 굵고 강하게 칠수도 있는것이지요. 꼭 플라멩코 기타가 아니여도 말이지요.
    또 교호주법을 사용할때도 어떤 연주가는 아름답고 일관된 멜로디를 위해서 부분적으로 검지나 중지 하나로만 아니면 심지어
    엄지로도 연주를 하기때문에 알아이레로 치냐 아포얀도로 치냐 하는데 너무 신경쓰지 마시고 본인의 능력과 표현하고자 하는
    방법대로 연주하시면 된다고 봅니다...
  • jazzman 2014.01.17 14:26 (*.241.147.40)
    ㅎㅎ 기타매니아라면 이런 걸 토론을 해야 하는 건데... 요즘 엉뚱한 주제로 게시판이 뜨거운지라...

    저는 그냥 허접 아마추어인데다가 그나마 요새는 연습도 제대로 못하는 주제에 뭐라 댓글 달기가 쑥쓰럽습니다만 제 의견을 말씀드리자면, 말씀하신 1, 2, 3 이 다 맞는 말씀이라고 보지만, 그것만이 유일한 정답은 아닐 것 같구요, 각 연주자에게 달려 있다고 봅니다.

    저는 개인적으론 아포얀도 사용 빈도가 매우 낮습니다. 일단, 저는 아포얀도와 알아이레가 자세가 아무래도 달라지더라구요. 연습 부족의 소치일 것이고 잘못해서 그러는 거라 하시면 뭐 할 말은 없는데, 아무튼 전 잘 안되더라구요. 그러다 보니 아포얀도를 자주 구사하려고 하면 할 수록 오른손의 안정성이 흔들리니 좀 기피하게 되는 거죠. 그래서, 느린 스케일이나 특별히 이 음을 강조해야겠다 하는 경우 등, 여유가 있는 상황에서만 아주 가끔 사용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아포얀도의 음색을 알아이레로 그대로 표현하긴 아무래도 좀 어렵지만, 알아이레만으로도 음색의 변화는 충분히 줄 수 있고 (물론 쉬운 일이 아니지만) 두터운 음도 어느 정도는 낼 수 있구요. 그 정도만으로도 엔간한 곡들을 소화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입니다. 알아이레로 단순히 세게 탄현을 한다고 해서 아포얀도 음색이 날리는 만무할 것이구요, 줄을 탄현하는 방법과 그로 인한 줄의 진동 방향, 즉 얼마나 아포얀도에 가깝게 줄을 누르며 탄현을 하느냐에 좌우되지 않을까 싶네요.

    뭐 제대로 배운 적도 없는 사람의 허접 의견이니 태클 거셔도 상관없습니다. ^^;;;;;;
  • jazzman 2014.01.17 14:30 (*.241.147.40)
    근데 비타민D님 말씀대로 아포얀도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면서 알아이레와 마구 섞어 써도 아무 지장이 없는 정도로 기술적으로 통달한다면 당연히 그게 최고라고 생각합니다. 할 줄 알면서 쓰고 안쓰고를 고르는 것과 잘 안되서 못하는 것은 천지 차이지요. 안타깝게도 저는 후자의 수준 밖에 안되는 사람이라... ^^;;;;
  • 학생 2014.01.17 20:44 (*.161.12.11)
    기타를 공부하고 있는 학생입니다. 아포얀도라는 주법에는 여러가지 기능과 목적이 있습니다. 저도 아직 음향물리학적으로 온전하게 제대로 설명하지는 못하지만 줄을 당기는 각도가 달라지기 때문에 분명히 티란도와는 다릅니다. 음색이든 무엇이든 간에.
    그리고 아포얀도를 하게되면 필연적으로 기대는 줄의 진동을 멈추게 하기 때문에 애초에 그것을 목적으로 할 수도 있고, 그에 의한 의도치 않은 효과를 초래할 수도 있는 거지요.(예를 들어 배음에 의한 공명이 조금 줄어든다든지, 다음에 사용할 손가락에 제한이 생긴다든지) 많은 교육자와 이론가들은 특히 엄지의 아포얀도를 필수적인 테크닉으로 보고 있습니다.
    어쨋든 확실한 것은 음악을 만드는 데에 정답은 없지만 반드시 자신이 사용하는 테크닉에 의도가 있어야 하고, 또 의도한 것에 맞는 테크닉을 사용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아포얀도의 소리가 티란도의 것 보다 굵직하다는 것은 그저 추상적인 말이고 근거가 빈약합니다. 게다가 강조하고 싶으면 아포얀도를 그렇지 않은 경우 티란도를 사용하라는 것은 명백하게 선입관이 작용한 것입니다. '강조'는 여러가지 방법으로 나타낼 수 있습니다. 모든 음을 아포얀도로 연주하다가 한 음만 티란도로 하면서 손의 각도까지 바꾸면 그것을 강조라고 볼 수도 있는겁니다.
    분명한 것은 두 가지 테크닉 모두 자유롭게 구사할 수 있는 것이 이상적이라는 겁니다. 음악적 역량을 위해서나, 트레이닝을 위해서나...
    그리고 연주하는 사람마다, 가르치는 사람마다 다 제각각이지만 Scott Tennant에 의하면 아포얀도를 하게되면 손의 무게중심이 조금 옮겨질 수 밖에 없다고 설명합니다. 따라서 테넌트에 의하면 오른손의 자세가 약간 바뀔 수 밖에 없다고 봅니다.
  • YJ 2014.01.21 06:57 (*.32.235.158)
    전 기타에 있어 지나치게 이 아포얀도문제가 거론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기술적으로 익숙히 해 놓으면 좋지만 고집될 것들은 아니고 음악에서 다이나믹,음색변화을 표현하기 위해 쓸수 있는 방법은 꽤 많기 때문에 모두가 전적으로 연주자의 선택일 뿐, 정해진 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훈련의 목적에 있어 효용성외에 실제연주에있어 아포얀도의 입장은,

    예를 들어 이런 경우도 자주 관찰됩니다. 아포얀도를 고집하면 1번현의 첫음에 강세가 있는데 그 음의 멜로디에 해당하는 경우 1번현의 강세는 화음을 쳐야하기에 티란도로 치고 이어서 아포얀도를 자동으로 하는 '매너리즘'이 손에 배인 연주자도 종종 봅니다. 어떤 경우는 맞을수도 있지만 듣기에 쉬 식상하게 들립니다.

    또 엄지아포얀도를 강조하는 연주자도 있는데,
    관건은 트레블이 그에 전체적으로 조화되는지의 여부라고 생각합니다. 기타는 선천적으로 베이스가 트레블보다 강합니다. 많은 엄지아포얀도를강조하는 연주자들이 지나친 베이스 (스스로는 풍성하다고 생각함)를 쓰는데 전체적으로 어울리지 않는 경우가 많다고 봅니다. 갑자기 지나친 베이스가 튀어나오는 게 퍼큐션을 흉내낸다든가하는 어떤 특별한 경우에서는 어울릴 수가 있습니다만, 대부분은 뭘 표현하려 하는지 알기 힘든, 다른 표현이 베이스에 압도되어버리는 연주가 됩니다.
    (여기에 아포얀도는 강세가아닌 정연한 음을 내기 위한 것이라 하는 사람도 있는데 단정한 베이스를 위해 꼭 아포얀도를 쓸 필요가 없습니다.)

    결론적으로 곧 '이건 아포얀도~'라고 느껴지는 굵직한 아포얀도는 특별한 경우에만 써도 좋다고 봅니다.
    그렇지 않은 구분되지 않는 아포얀도는 사실 아포얀도를 꼭 쓸 필요조차 없고 티란도로 얕은 아포얀도효과를 내는게 더 바람직할 때가 굳이 수치로 나타내자면 95%정도고 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792 악기 케이스 손잡이 수리할수있는곳 없을까요? 가나 2014.01.17 6121
» 아포얀도와 알아이레의 사용에 대해 의견을 묻고 싶습니다. 5 비타민D 2014.01.16 6965
14790 사운즈 그런대로 좋네요 1 마이슴킨 2013.12.29 7168
14789 기타매니아 개선할점 언니 2014.01.16 6000
14788 글 쓸 때마다 아이디 바꾸는 행동에 대해... 91 꽁생원 2014.01.15 8482
14787 조회수 일만이상 글 2 콩쥐 2014.01.15 6124
14786 좋은 책구절 2 좋은책 2014.01.15 6729
14785 너트 질문이요 3 가나 2014.01.14 6325
14784 기타연주 컨디션 극대화시키는 방법아시는분 7 ko 2014.01.14 5976
14783 클래식에서의 탠션 8 탠션 2014.01.13 7232
14782 JPM연주법 온라인강좌 개설 진태권 2014.01.13 5677
14781 아마 프로 경계선 6 세계로 2014.01.13 6103
14780 <한기연> 2월 모임 연구주제곡 1 금모래 2014.01.12 6532
14779 한기연 1월 모임 후기 2 봄뜰 2014.01.12 5978
14778 스몰맨 방식 기타 문의 4 제스 2014.01.12 6897
14777 기타 에이징에 관해서 질문좀요.. 1 2014 2014.01.10 7199
14776 부산에 고충진 선생님 레슨받을수 있나요 3 dapsiprian 2014.01.10 7551
14775 Jordi Savall 중세기 음악 전문 연주단체 3 마스티븐 2014.01.09 6489
14774 기타줄 추천좀요 5 히나 2014.01.08 7867
14773 무릎받침대도착.. 7 file 김응준 2014.01.08 13439
14772 한기연 1월 모임 1 徐高鼻兒(fernando) 2014.01.07 6619
14771 오늘 ... 기타 무릎 받침대를 주문했는데.. 2 file 김응준 2014.01.07 7585
14770 화면 잘림 2 금모래 2014.01.06 6455
14769 한국의 오케스트라가 실력이 없는 이유 2 오케스트라 2014.01.04 7654
14768 오디오 인터페이스와 프리엠프 2 레코딩 2014.01.02 6663
14767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여러분 2014.01.02 6864
14766 humicase 관련 도움 요청해요 10 후니 2013.12.30 6957
14765 송년 음악회 2/2 12 file jons 2013.12.30 7407
14764 송년 음악회 1/2 4 file jons 2013.12.30 7670
14763 송년 음악회 사진 file 마이클 2013.12.30 7080
14762 민들레트리오 !!!!!!!! 1 청중1 2013.12.30 7447
14761 송년음악회 후기 6 file 콩쥐 2013.12.29 7761
14760 게시판 변화에 대한 의견 주세요. 11 2013.12.28 7419
14759 강남쪽 기타렛슨 해주실 분! 1 5언더 2013.12.28 6954
14758 수직탄현이란 무엇인가? 1 금모래 2013.12.27 7653
14757 윈도우와 크롬..? 2 2013.12.27 6720
14756 김웅용 클래식기타연주? 5 file 콩쥐 2013.12.26 9083
14755 13살 대학졸업 2 콩쥐 2013.12.25 6927
14754 나의 사랑 기타매니아 6 file 금모래 2013.12.22 7925
14753 기타관련사업 10 궁금이 2013.12.20 7463
14752 가슴아픈 소식 1 애도 2013.12.19 6909
14751 연주시 오른손 흔들림 1 탑스핀 2013.12.19 6989
14750 아포얀도주법관련 문의 3 왕초보 2013.12.19 7035
14749 신현수 선생님 바우 기타교본 출간 9 file 전민 2013.12.19 11453
14748 공연문의 2 이부원 2013.12.17 6405
14747 Tips for guitarist - David Russell 2 ganesha 2013.12.16 5821
14746 핸디 녹음기 zoom h4n 성능 좋네요. 1 file AmaOh 2013.12.15 8748
14745 아키노부 마쓰다가 얘기하는 세고비아 8 기타인 2013.12.13 8360
14744 존윌리암스 인터뷰 자료 1 기타인 2013.12.13 6962
14743 앙코르 프로그램 다운 어디서 받아요..ㅠㅠ 2 분유마을 2013.12.13 9071
14742 조국건 클래식기타아 X-MAS CONCERT 5 file 조국건 2013.12.13 6347
14741 이번에 제가 쓴 어린이 만화책 [세상을 바꾼 예술 작품들 1,2]가 출간됐습니다. 참세상 2013.12.12 6577
14740 한국인과 클래식기타가 잘어울리는 이유 7 file 기타인 2013.12.11 8787
14739 올해 각 대학교 기타 전공생들 입시 결과는? 1 궁금이 2013.12.10 7230
14738 마스티븐님 초리소 좀 구해주세요. 송년음악회때/. 3 콩쥐 2013.12.10 6937
14737 강찬주연주회 후기 file 콩쥐 2013.12.10 7138
14736 소나타 형식에 대하여..... 음악 2013.12.09 7377
14735 학생이라는 닉넴 갖은분만 보세요 답변 2013.12.09 6589
14734 송년음악회 무대에 오르는분들께..... 3 file 콩쥐 2013.12.08 7405
14733 운지 찾는법 질문 1 히나 2013.12.07 7374
14732 재즈를 활성화 시키는 법 6 음악 2013.12.06 7076
14731 송년음악회 팜프렛 3 file 콩쥐 2013.12.05 8217
14730 순수음악과 대중음악 (타레가를 통해 바라본) 8 음악 2013.12.05 6629
14729 한기연 송년모임(연주회) 10 fernando 2013.12.05 7443
14728 2013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에서 은상-특허청장상을 수상한 알기타 R-Guitar 4 file 시골농부 2013.12.03 6558
14727 포크렐레 인사드립니다!! 2 file 기퍼 2013.12.02 7632
14726 기타칠떄 마인드를 바꾸자 10 기타인 2013.12.02 7578
14725 악보 보는법 질문이요 14 히나 2013.12.02 10584
14724 자녀를 음대에 진학 시킬때 유의해야 할점 8 음악 2013.11.30 11102
14723 음악하는 사람의 궁합-수정 1 음악 2013.11.29 7418
14722 타브악보 그릴때 쓰는 도장이 있다고 하는데 어디서 구입가능한가요? 2 기타초보 2013.11.28 7928
14721 아리랑 스페인어, 일본어 번역 녹음 + '영웅' 중국어 번역 녹음 (아리랑 10개 언어 콘서트 샘플 음원) 3 file JS 2013.11.27 8465
14720 핸폰용 마이크.. 1 청산 2013.11.27 7532
14719 살다가 이상한 경험을 해봅니다 4 이상한경험 2013.11.27 7137
14718 patrick ki 라는 분 기타 동영상을 봤는데요 이분음악파일좀 구할수 있을까요? 3 기타사랑.. 2013.11.27 5639
14717 방음부스 설치 후기 ^^ file 큰따음표 2013.11.26 18516
14716 세고비아와 같은 친구를 두신다면... 10 기타인 2013.11.26 7470
14715 메노뮤직에서 함게할 연주자를 모집합니다. file 메논뮤직 2013.11.23 7222
14714 리브라님 1 jelee 2013.11.23 7280
14713 [12월 3일] 몰도바 국립 방송교향악단 내한공연-in 대전 프로아트 2013.11.23 6004
14712 클래식기타 외제현지가를 아시는 분들 조언바랍니다 5 jelee 2013.11.23 7520
14711 지도자 과정 수료후 기타강사 하실 분 구합니다 태평만사 2013.11.23 6868
14710 zoom h4 녹음 질문 5 file ㄲㅏㅇ 2013.11.23 7678
14709 Pinmo Granada 기타 문의 2 갈메기 2013.11.23 14958
14708 OTG 케이블 을 아시나요? file 칸타빌레 2013.11.22 7165
14707 사바레즈 줄이랑 다다리오 줄이랑 섞어써도 돼나요? 3 인천 2013.11.22 7182
14706 파키스탄 까왈리 2 ganesha 2013.11.22 7030
14705 기타레스트 사용 후기... 10 file 아이모레스 2013.11.21 8988
14704 미국유학자가 들려준 이야기.. 3 미국유학 2013.11.21 5983
14703 기타매니아 <송년의 밤> 행사 한번 할까요? 27 file 금모래 2013.11.20 8658
14702 혹시 습도계없이 습도관리 하시는 분 계신가요? 1 bluenote 2013.11.20 7346
14701 드니성호가 사용하는 기타 2 rockman 2013.11.20 7312
14700 How Music Works - David Byrne 4 file ganesha 2013.11.18 13918
14699 [오늘, 무료공연]클래식기타그룹 피에스타 <11월의 어느날> 문화역서울 284 file 문화역서울284 2013.11.17 9238
14698 손가락에 이상이 있는 분 보세요 - 테이핑 요법 2 류트4 2013.11.16 10733
14697 유학가는 분들을 위한..... 유학자 2013.11.16 6158
14696 성원기타 35호 크래식 기타 팝니다. 1 file 성원기타 2013.11.15 6730
14695 <전시회안내> 2013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 1 file 시골농부 2013.11.14 7368
14694 부산 해운대 방문레슨 기타매니아 2013.11.13 6757
14693 [질문드립니다] 오래된 기타에 쉘락칠을 새로 하면? 7 nightfog 2013.11.13 7140
Board Pagination ‹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168 Next ›
/ 16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