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2005.11.15 09:15

성모의 아들

(*.54.63.6) 조회 수 3383 댓글 7
처음 성모의 아들이란 곡을 들은 것은 고등학교때였던것 같다.. 10여년전 누가 연주하는지도 모르고 그게 무슨 곡인지도 모르는체 그냥 맬로디가 좋아서 기타 소리가 좋아서 한동안 그 곡만 들었던 기억이 난다..(한참후에야 브림이 연주한 것이란걸 알게되었다..)

지직 소리가 무슨 리듬악기 처럼 정기적으로 들리는 오래된 LP판..표지에는 '크라식기타 명곡' 이라는 다소 촌스러운 제목과 기타를 연주하고 있는 우울한 갈색의 여자 그림이 그려져 있던.. 턴테이블에 올려놓고 7번 트랙인 성모의 아들을 틀어놓고 김이 하얗게 서린 작은 창문밖으로 건조하지만 따뜻함이 느껴지던 풍경들을 바라보던 기억은 아직도 머릿속에 선명하다..

그리고 대학에 들어가고 입대를 하고.. 제대하고.. 집에 있던 턴테이블은 온데간데 없이 사라지고.. 그렇게 LP판도 내 기억속에서 원래 없었던 존재마냥 잊혀져버렸다..

그러고도 시간이 일기장 한권을 다 쓸만큼 지난 후.. 하얗게 흰눈이 내린 어느날.. 기타소리를 좋아하던 나에게 소녀는 기타를 모르는 자신이 좋아하는 몇 안되는 아는 곡이라며 CD를 한장 건내주었다.. 컴필래이션을 별로 선호하지 않는 나로서는 그냥 무덤하게 넘겨버리고.. '그래도 성의인데 들어야지' 하면서도 바쁜척 먼지가 쌓이게 방치해 두고 그 CD마저 바쁜 생활속에서 가물가물..

그리고 계절이 다시 바뀌고.. 운명은 그렇게 서로를 비껴가버리고.. 소녀와 소식이 닿지 않게 된 어느 벗꽃 만개한 봄날에서야 그 CD가 생각이 나서 하던일도 버려두고 집으로 돌아와 먼지쌓인 책사이에 껴있던 CD를 찾아내곤 들어보았다..

거짓말 같고 뻔한 이야기 같지만..  브림이 연주하는 성모의 아들이 흘러 나왔다.. 영화같이 웃지 못할 상황이 연출되고 있었던 것이다..


그 후로.. 성모의 아들 이란 곡에는 나의 자잘한 기억들 몇개가 더 덧씌워지게 되었다.. 하얀입김 서린 유리창.. 날 보며 웃어주던 소녀의 얼굴.. 하얀 털모자.. 눈덮힌 교정의 풍경들.. 그리고 아쉬움..



p.s 건방지게 반말로 썼습니다..  오늘 우연히 브림의 성모의 아들을 다시 듣게 되었거든요..^^

  
Comment '7'
  • 콩쥐 2005.11.15 10:21 (*.105.99.122)
    아...소공녀라는분이 이런분이시구나.....
    이젠 소공녀라는 아이디를 잊지 않을거 같아요....
    글쓰는걸루두 한몫하실분이시네요.
  • np 2005.11.15 11:38 (*.196.211.186)
    '성모의 아들' ... 한글로 보니깐 무슨 곡인지 모르겠어요... 암튼 무척 궁금하고 듣고 싶네요.
  • 쑤니 2005.11.15 13:00 (*.111.250.226)
    역시 음악은 무한한 시간여행을 이끄는 매개체...ㅋ
  • ㅎㅎㅎ 2005.11.15 15:07 (*.148.8.15)
    조성모의 아들??
  • 소공녀 2005.11.15 19:05 (*.54.63.6)
    El Noi De La Mare를 성모의 아들이라고 하더군요..;; 원곡 제목으로 썼어야 하는건데 어릴때부터 머릿속에 '성모의 아들'로 각인되어 있어서 말이죠..
  • 으니이뽀 2022.01.15 23:29 (*.33.2.47)
    안녕하세요? 혹시 지얼님 우리들의 사랑 편곡 연주파일 있으시면 좀 보내주실 수 있으실까요?
  • Ceo. 2005.11.15 21:43 (*.247.38.42)
    The Son of The Virgin..
    저는 Virgin을 다른 뜻으로 알고 있었는데.. 오늘 사전 찾아보니.. ㅜ.-;;
    잘못 알고 있었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77 호랑이 1 file 콩순이 2006.01.02 3076
1876 돌고래쑈 file 콩순이 2006.01.02 2178
1875 사슴 file 콩순이 2006.01.02 2113
1874 [18금?]물침대 몰카..... 1 =_= 2005.12.30 3276
1873 세월이 가면 3 으니 2005.12.27 2543
1872 카트라이더 하시는 분 계세요? ㅋㅋ 12 file 오모씨 2005.12.27 3273
1871 두뇌 크기와 지능 밀접하게 연관 8 오모씨 2005.12.25 3584
1870 메리 크리스마스 ㅡ.ㅡ;; file 무사시 2005.12.23 2126
1869 예술과 삶을 하나로 한다는 것 3 으니 2005.12.23 2341
1868 데쓰노트 패러디 - 마쯔다 구조편 3 file 으니 2005.12.22 3032
1867 박지성 첫골!!!!! file =_= 2005.12.21 2074
1866 줄기세포(line) 원천기술(art?) 소유자명단. file 콩순이칭구 2005.12.21 2497
1865 Merry Christmas~♬ 15 저녁하늘 2005.12.19 2327
1864 밀레니엄 베이비 4 file 찬혁아빠 2005.12.15 3207
1863 [펌]월드컵 G조에서 제일 먼저 탈락할 국가...... 2 file =_= 2005.12.15 2243
1862 FRIENGD의 사진입니다. 7 file limnz 2005.12.13 2430
1861 ipaco님과 np의 사진입니다. 20 file np 2005.12.12 2889
1860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 6 file 콩쥐 2005.12.12 2626
1859 가을은 잘 갔겠지... 1 file 콩순이 2005.12.11 2003
1858 언제쯤 웃을 수 있는가??? 2 file 정호정 2005.12.08 2583
1857 .....하루 3 file 정재용 2005.12.08 2195
1856 으니님, 넨네님~ 49 file 저녁하늘 2005.12.07 2955
1855 세계를 감동시킨 사진... 2 file 햇빛 2005.12.05 2587
1854 언론과 진실. 콩순이칭구 2005.12.05 2056
1853 [질문]용산 근처에 괜찮은 맛집 아시는 분.. 2 힘센이 2005.12.05 2721
1852 청계산 고드름4 3 file 콩순이 2005.12.05 2576
1851 청계산 고드름3 file 콩순이 2005.12.05 2065
1850 청계산 고드름2 file 콩순이 2005.12.05 2041
1849 청계산 고드름1 file 콩순이 2005.12.05 2365
1848 가을과 겨울의 틈새에 서서... 3 토토 2005.12.05 2517
1847 디지털카메라 어떤제품으로 사야해여? 19 콩쥐 2005.12.01 2744
1846 좋은 아침입니다^0^// 3 file 무사시 2005.11.29 2586
1845 11월은 모두 다 사라진 것은 아닌 달 - 정희성 4 으니 2005.11.29 2401
1844 반지 낀 무우~ 9 오모씨 2005.11.25 2402
1843 배추값이 금값? file 마루맨 2005.11.21 2358
1842 [낙서]벚나무 소공녀 2005.11.21 2002
1841 황우석교수관련 기사에의 단상..... 10 @_@ 2005.11.21 2442
1840 "황우석 교수, 노벨상 놓쳐 버렸나"<르 몽드> @_@ 2005.11.21 2522
1839 음악영화."투게더".....감독(첸카이거) file 콩쥐 2005.11.21 2637
1838 [유머] 실제로 일어난 어느 버스이야기 1 오모씨 2005.11.19 2661
1837 [플레쉬겜]박주영 키우기 2 토토 2005.11.18 4000
1836 영혼이 있다는 확실한 증거 13 으니 2005.11.18 2624
1835 [플래쉬]하늘을 날아보세요! 2 토토 2005.11.17 2640
» 성모의 아들 7 소공녀 2005.11.15 3383
1833 운동의 시대는 끝났다 3 으니 2005.11.15 2795
1832 운명이랄 수 밖에는...^^ 5 아이모레스 2005.11.14 2523
1831 장대건님 사진 내렸습니다. abrazame 2005.11.14 1825
1830 소리트임에 대해.. 11 file 차차 2005.11.12 2395
1829 단풍과 낙엽 5 file np 2005.11.11 2203
1828 제 사진 내렸습니다. 3 np 2005.11.11 2574
Board Pagination ‹ Prev 1 ...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 151 Next ›
/ 15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