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2006.12.18 14:18

플라멩코 리듬 해설

(*.148.24.223) 조회 수 7231 댓글 5


플라멩코 리듬이 어렵게 느껴지는 것은 3/4, 4/4 내지는 6/8박자의 클래식 음악에 익숙해져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 민요만 해도 그러한 박자로는 표현하기 힘들지요. 그래서 아리랑 같은 가장 단순한 세마치장단도 9/8박자로 표시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즉 9박을 하나의 사이클로 보는 것이 옳다는 말입니다. 세마치장단은 다음과 같습니다.
/쿵**덕*더쿵덕*/
물론 3박씩 묶어서 3박자의 곡으로 표현할 수도 있겠지요. 그러나 그냥 단순한 3/4박자의 곡은 /쿵덕덕/쿵덕덕/...일 수밖에 없습니다. 절대로 세마치의 장단이 아니지요. 이러한 민속악의 박자들이 정통 클래식의 박자보다 복잡하게 이루어진 것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스페인 집시들의 음악도 마찬가지입니다.

플라멩코의 기본 리듬은 12박을 한 사이클로 합니다. 여기서 사이클이란 같은 리듬이 반복되는 기본 구성이란 의미지요. 그러한 사이클을 플라멩코 용어로 Compas라 부릅니다. 만일 그 12박 리듬이 /쿵작작쿵작작쿵작작쿵작작/이라면 구태여 12박 리듬일 필요가 없습니다, /쿵작작/의 3박자 리듬으로 표현할 수 있는데 왜 복잡하게 12박 리듬이라 하겠습니까?

플라멩코의 12박 compas의 리듬은 다음과 같습니다. 괄호 친 박이 강박입니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물론 12 다음에는 1이 반복되겠지요,
그런데 중요한 것은 플라멩코 palo(장르)에 따라 시작하는 카운트가 다르다는 사실입니다.
물론 시작점은 달라도 위에 괄호친 강세 위치는 변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어 불레리아스라는 플라멩코를 보겠습니다. 불레리아스는 12부터 카운트 합니다. 따라서,

(12) 1 2 (3) 4 5 (6) 7 (8) 9 (10) 11.... 물론 다시 12로 연결됩니다.
소리로 표현하면, /쿵작작쿵작작쿵작쿵작쿵작/ 이렇게 될 것입니다.
그래서 앞의 6박은 6/8박자의 리듬과 유사해지고, 뒤의 6박은 3/4 박자의 리듬과 유사합니다. 그래서 12beat 플라멩코를 6/8과 3/4의 혼합박자라고 말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따라서 불레리아스의 경우 일반 클래식 악보로 표현할 때 마디마다 6/8과 3/4를 번갈아 표시하면 플라멩코를 전혀 모르는 사람이 연주해도 얼추 비슷한 리듬이 나올 것입니다. 그러나 악보가 너무 지저분해질 것입니다, 그래서 보통은 4분음표를 한 박으로 하여 3/4 박자표시를 해버리고 맙니다. 이 경우 12박, 즉 4마디가 한 compas가 되므로 그 4 마디를 기준으로 리듬을 따라가야 될 것입니다. 조금 복잡하지만 이 곡은 어떤 숫자부터 시작한다라는 사실만 알면 어떤 곡이나 3, 6, 8, 10, 12의 숫자에서 강세가 오니까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1부터 카운트하는 palo들 : /작작쿵작작쿵작쿵작쿵작쿵/
Soleares, Alegrias, Cana, Polo, Policiana, Solea por Bulerias, Cantinas, Mirabras, Caracoles, Romeras

12부터 카운트하는 palo들 : /쿵작작쿵작작쿵작쿵작쿵작/
Bulerias, Guajiras, Peteneras, Zorongo, Alboreas

8부터 카운트하는 palo들 : /쿵작쿵작쿵작작쿵작작쿵작/
Siguiriyas, Livianas, Serranas

물론 지금까지 말씀드린 것은 원칙을 말하는 것이고, 곡 안에서는 어떠한 박들이 생략되는 경우도 있고, 강세의 위치가 일시적으로 바뀌는 경우도 많습니다. 물론 곡의 흐름에 변화나 긴장을 주어 음악성을 높이는 목적이지요, 그러나 위에 말한 기본을 이해한다면 어떠한 플라멩코 곡이라 해도 일단 연주가 가능해집니다. 그러나 더욱 플라멩코다운 연주를 위한다면 결국 많은 곡을 들어보고 그 변화를 몸에 익히는 것이 필요하겠지요.

지금짜지 12beat 플라멩코 곡들에 대해 알아보았는데, 그 외에도 3 beat, 4 beat를 기본으로 하는 palo들도 많습니다. 그러나 이런 박자들은 이미 익숙해져 있으므로 연주하는데 큰 문제는 없을 것입니다. 단지 같은 4beat라 해도 세부적인 리듬(예를 들어, 탱고, 룸바 등등...)과 특색이 다르므로 역시 많은 곡을 들어보고 그 리듬을 몸에 익히는 것이 좋겠습니다. (그림 참조)

마지막으로 또 하나의 형태가 바로 Toque Libre라는 형식의 palo입니다. toque=guitar, libre=free 의 뜻대로 정해진 박자 없이 연주자의 감흥이나 악상에 따라 자유롭게 연주하는 palo들입니다. (그림 참조)

Comment '5'
  • 1000식 2006.12.18 16:32 (*.197.154.10)
    일목요연하게 잘 정리된 유용한 자료이군요.
    친절한 설명까지.... 감사
  • 쏠레아 2006.12.18 16:46 (*.148.252.207)
    제가 설명드린 부분은 그냥 원리일 뿐입니다.
    제 전공인 공학이나 과학처럼 음악도 원리로 이해되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허허... 그러면 '음악'이 아니겠지요.

    플라멩코에서 말하는 '두엔데'와 우리 민요에서의 '한'이라...
  • 쏠레아 2006.12.18 18:03 (*.148.24.223)
    참고로 위의 자료 그림에 Cante Grande, Cante Intermedio, Cante Chico라 분류하였는데,
    Cante는 노래입니다. 그리고 그다음에 붙은 단어의 의미는...

    Grande 는 영어로 Grand입니다. 가장 웅장한 노래지요.
    Cante Grande에 앞서 Cante Jondo(깐떼 혼도)라는 분류가 나옵니다.
    위의 표는 Cante Jondo를 Grande에 함께 포함시킨 표입니다.
    깐떼 혼도는 음... 심각하고 깊이가 있는 노래 입니다. 많이 우울하고요.

    그 다음이 Intermedio(가운데)입니다.

    물론 그 다음으로 가장 가볍고 즐거운 노래가 바로 Cante Chico입니다.

    흔히들 플라멩코를 격렬한 리듬의 가볍고 활기찬 음악이라고 오해하지만,
    사실은 Cante Jondo가 플라멩코의 본질입니다.
    우리 민요를 생각하시면 그 답이 나옵니다.
    즐겁기만한 우리의 농악은 우리 국악 그리고 민요의 일부일 뿐입니다.
    사실 농악이 즐겁기만하진 않지요...




  • 아드미라 2006.12.18 22:19 (*.160.177.72)
    쏠레아님 이렇게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기타의왕자 2021.10.10 17:25 (*.192.167.15)
    가볍게 건드릴수있는 세계가 아니군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 [re] [연습곡/악보] Fandango de Huelva - Juan Martin file 쏠레아 2006.12.26 3561
92 [자료/악보/동영상] Espana Cani 악보(gp) 11 file 아드미라 2006.12.25 5152
91 [악보]paco de lucia - tio sabas 2 file 밀롱가. 2006.12.23 2975
90 [악보]paco de lucia - solo quiero caminar 2 file 밀롱가. 2006.12.23 3413
89 [악보]paco de lucia - plaza de san juan 2 file 밀롱가. 2006.12.23 3421
88 [악보]paco de lucia - peteneras 2 file 밀롱가. 2006.12.23 2628
87 [악보]paco de lucia - la mujer con ser mujer 2 file 밀롱가. 2006.12.23 3173
86 [악보]paco de lucia - el cobre 2 file 밀롱가. 2006.12.23 3105
85 [악보]paco de lucia - almoraima 2 file 밀롱가. 2006.12.23 3201
84 [악보]gipsy kings-inspiration(기타프로) file Amigo 2006.12.23 5364
83 [자료] 쎄비야나스 리듬 3 file 쏠레아 2006.12.22 5477
» 플라멩코 리듬 해설 5 file 쏠레아 2006.12.18 7231
81 [자료] 플라멩코 리듬 익힐 수 있는 곳 1 쏠레아 2006.12.16 6436
80 [자료] 플라멩꼬 분류도 1 file 1000식 2006.12.15 3763
79 [자료] Carmen Amaya의 1937년도 동영상 7 file 1000식 2006.12.15 6063
78 [자료] 1890년대의 Cafe Cantante의 모습 3 file 1000식 2006.12.15 4736
77 [악보] Sevillanas - Traditional 8 file 쏠레아 2006.12.12 3223
76 [자료] 플라멩코 용어 사전 2 file 쏠레아 2006.12.08 3836
75 [자료] 플라멩코 선율 분석 2 file 쏠레아 2006.12.08 3538
74 [자료] 플라멩코 연주법 해설 5 file 쏠레아 2006.12.07 3776
73 [자료] Paco de lucia의 속주방법(아포얀도주법) 1 아드미라 2006.12.07 4783
72 [자료] 라스게아도 주법관련 패턴종류 file 아드미라 2006.12.07 4244
71 [자료] 라스게아도 주법관련 2 file 아드미라 2006.12.06 4077
70 Methode guitare classique et flamenco (FILE1) 3 file 밀롱가. 2006.12.06 3044
69 [re] Methode guitare classique et flamenco (FILE4) file 밀롱가. 2006.12.06 2998
68 [자료?] 라스게아도.. 오른손의 확장성에 대한 고찰 2 아드미라 2006.12.06 3964
67 [자료] Introduction to the Flamenco Guitar 4 file 쏠레아 2006.12.06 3492
66 [자료] 플라멩코 리듬 분석 6 file 쏠레아 2006.12.05 4144
65 Flamenco collection 2 8 file chokukkon 2010.02.14 3843
64 플라맹꼬 감상방에서 3 신재희 2010.02.01 3493
63 플라멩코 공연 안내 - 12월 26일(토) 오후 8시 4 file toma 2009.12.26 4655
62 [2009.10.20~21] Isabel Bayon(이사벨 바욘) Flamenco Company 공연 file toma 2009.10.15 4132
61 [2009.10.17] 플라멩코 그룹 CHICO & THE GYPSIES [자라섬 국제 재즈 페스티벌] 2 file toma 2009.10.05 7799
60 flamenco collection 17 file cho kuk kon 2009.10.03 5931
59 플라멩꼬 음반 추천 좀 해주세요. 2 궁금 2009.10.02 4478
58 jose motos 라는 플라맹고 기타연주자의 "viva flamenco!"라는 lp 3 당당하게 2009.08.12 4192
57 희한한 아동 3 오디오쟁이 2009.07.09 4058
56 Steve stevens의 "Flamenco a go go" samuel 2008.09.07 2981
55 예술의 전당 야외무대 플라멩코 공연 3 file toma 2008.08.28 4261
54 2008년 국제 플라멩코 페스티발 소식 file toma 2008.02.13 3529
53 제가 플라멩코 기타를 배우려 하는데... 7 dbstj0102 2008.02.07 4574
52 플라멩꼬 기타 관련 공연 (무료공연) 2 toma 2008.01.31 4741
51 손톱 들어가는 문제 3 Leo 2008.01.24 3558
50 베사매 4 박종원 2008.01.21 4899
49 질문 두가지 있슴다. 2 아이언맨 2008.01.19 3192
48 플라멩코 기타 배우고 싶어라.... 11 아이언맨 2008.01.17 7072
47 la feria(rumba) 악보구할수있나요? 앨리스 2008.01.13 4341
46 [re] la feria(rumba) 악보구할수있나요? 1 file 쏠레아 2008.01.13 4929
45 제 손가락과 라스기아도에 대하여 질문 드립니다. 5 file JS 2007.11.12 4013
44 빵집플라멩코4 - 연습단계로는 마지막 녹음 2 file 소품 2007.10.29 3149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 1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