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한국어
2016.12.05 13:16

기계음악을 듣고

(*.172.85.169) 조회 수 1816 댓글 19


오늘은  어느분이   악보와

컴퓨터로  만든 음악을  올려주셨기에 듣다가  생각이  나서 

기계음악에  대해  몇자  적습니다..

기계음악(  이걸  디지털음악  혹은  컴퓨터음악이라고 해야할지...)


기계음악은  특징이 있네요.


1.......음색이  한가지로  고정되어  있군요.


2.....박자가    너무  규칙적이어서 기계적으로  들리고  금새  지루하네요.


3.... 같은 음표는 음의  무게가  다  똑같아서  재미 없네요.


4.....비브라토등등  표정이  없네요.  무표정음악


5....당연히  개성이  안느껴지고요.


6.... 그래서 감상에 몰입이  안되는군요.


7.... 상승과  하강의 속도가  똑같으니  박자는 있고  리듬은 없네요.


8... 박자 ,음표, 쉼표등등 있을건 다 있는듯한데 ,

     하나도  제대로 된게  없네요. 


9....실제연주를  녹음해서 기계적으로  환원해도

어느정도  이런일이  일어나겠죠...

그래서  실연을  따라갈  음반은 없는거겠죠.


10....  이발소그림이  화가에게  주는 느낌이

      기계음악이  음악애호가에게 주는 느낌이랑  비슷할듯해요.


................ 추가...........................................................

 아래  댓글들  보니

제가 들은  기계음악이   까다롭게  손대지 않은  

평이하고  단순한 일반적인거라

정성들인  기계음악과는 또  다른가 봅니다.

이제  댓글을  통해  또  좋은것  배웠습니다..감사합니다.

................. 2차  추가...........

오늘  또  댓글을 보니  전문가가  잘 만들어 놓은걸  사용하면

일반인도  그런 좋은  기계음악을  사용할수있다는군요....

좋은 일이네요...


Comment '19'
  • 기계음악 2016.12.05 23:28 (*.136.45.19)
    클래식하는 아마추어의 편견일뿐.
    이발소그림이 정감있고 거기에 어울리지않나요?
  • 2016.12.06 09:15 (*.172.85.169)
    네 이발소에서 대중이 원하는 그림을 걸어놓을수 있겠죠.
    대중이 폴록이나 미로의 그림을 더 좋아하는건 아니니까...


    근데 그림 좋아하는 애호가는 거기서 맛을 느끼기는 어렵겠죠.
  • 반론 2016.12.05 23:56 (*.36.155.253)
    어떤 기계음악을 들으셨는지 모르겠지만 요즘은 전문가도 구별을 못할 정도로 잘 만드는걸로 알고있습니다. 대가들처럼 음색표현과 박자 밀고 당기는 것도 다 되고요, 섬세한 비브라토 표현은 가능한지 오랩니다. 글 쓰신분 편견이 심하다고 생각합니다.
  • 반론 2016.12.06 00:42 (*.36.147.115)
    https://youtu.be/nJH4UoB9z1c

    구별이 가능한가요? 한번 해보시죠.
  • 2016.12.06 09:17 (*.172.85.169)
    음원을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집중해서 듣기엔 부족하지만,
    그냥 듣기엔 부담이 없네요...
  • 2016.12.06 09:10 (*.172.85.169)

    이 제가 들어본 기계음악은 좀 단순한 거였나보군요...

    위에 유투브로 올려주신 음악은 나름 다듬어져있군요....
    이렇게 신경쓴 기계음악은 위 본문내용처럼 심하지 않군요.. 인정 합니다...

  • 2016.12.06 09:11 (*.172.85.169)
    그럼 앞으로 악보와 기계음악을 올릴때도
    이처럼 신경쓴 기계음악으로 올리면 훨신 듣기 좋겠군요...
    이런 것이 일반적으로 사용가능한건가요?
  • 감상과 실기 2016.12.06 10:27 (*.254.206.155)
    _실연처럼 섬세하게 다듬어진 기계음악은 만들기가 굉장히 까다롭고요
    _본문글에 있는 다듬어지지 않은 기계음악이라 하더라도 좋다 나쁘다를 판단하는 기준은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생각하고요
    _음악이란건 소통이든 전달이든 어떤 목적성을 가지는데 예술이 다 그렇듯이 대상에 따라 달라지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_따라서 기계음악이 재미없다거나 제대로 된게 없다거나 실연을 따라갈 수 없다는 등의 글은 음악에 대한 선입견을 조장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_음악을 어떤 관점으로 접근해야할까에 대한 토론이 더 유익할 것 같습니다.
  • 2016.12.06 14:00 (*.172.85.169)
    네 그래서 까다롭게 만든 컴퓨터음악을
    일반인 사이에선 듣기 쉽지 않았던거군요....
    전문적이라는것이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주차파크닝 2016.12.06 18:40 (*.75.88.199)
    일반인 사이에서 쉽게 들을수있고
    지천에 깔려있습니다
    윗분들 말씀은 전문가들이 조금 더 잘 만들수있다는거죠
    선생님께서 가지고 계신 컴퓨터로도 어느정도 만들수도 있구요
    기타 좋아한다고 다 만들수는 없어도 누구나 사용할순 있듯이 이것도 작품을 만드는 큰 틀이 전문분야지 우리와 무척 가까이 있습니다
    잘 만들고 그렇지 못하고는 만드는이의 능력과 경험의 몫이지 이미 테크놀로지로써는 상당한 수준에 와있고 다른 기술과 마찬가지로 시간이 지날수록 그 속도는 상상을 불허할것 같습니다
    파크닝 연주가 기가막히다고 일반인이 모두 그렇게 칠수도 그럴 필요도 없듯이
    음 전문적이니 쉽게 생산되진 않겠지 역시 기계는 손맛을 못따라와 하며 자위 하고 있을 수준을 이미 넘어가고 있습니다
    일반화로 애써 위로 하는건 아무 의미가 없을듯 합니다
    누구의 손을 거치던 그 기술의 존재 자체로 놀라운것이고 가치 있지 않을까요
    그 결과가 우리에게 득이될지 절망을 줄지 결과는 알수없지만 관심은 가져볼만할것 같습니다

    누군가 클기를 하찮게 여기면 우리도 슬픈데 정작 좁은 땅에 우리가 담을 쌓고 있는 모습을 보면 안타까워 한말씀 드렸습니다
    오히려 가상악기가 주류고 우리가 한참 비주류일지도 모르는데 말이죠

    눈팅회원이지만 기타매니아에서 많은 도움 받고 있습니다
  • 주차파크닝 2016.12.06 18:46 (*.75.88.199)
    그리고 애호가라면 이발소에서도 그림이 좋으면 좋아할줄 알아야죠
    폴락이나 김기환의 작품이 애호가라서 이해안된다는 말을 못하면 이미 투자가죠
  • 2016.12.07 13:12 (*.172.85.169)
    이발소 그림도 어떤건 좋을수있다는 가능성에
    네 그럴수있다고 생각합니다.
  • 2016.12.07 13:13 (*.172.85.169)
    아 이런 기술이 이미 일반화 돼있군요.....
    그런줄 미쳐 몰랏습니다.

    악보와 컴 퓨터 음악 올릴때 이런 앱 쓰면 정말 좋겠구요..
    많이 홍보해야 할 일이네요...

    이런 정보 감사합니다.
    진자 세상 바귀었군요...
  • kmjpop 2016.12.07 23:51 (*.36.224.113)
    생화와 조화 의 차이가 뭘까요? 생화보다 더 생화 같은 조화가 있고 조화보다 더 못생긴 생화도 있습니다. 그러나 조화에게 없는 생명력이 생화에게 있습니다. 조화는 절대로 가질 수 없는 거죠 제가 수십년간 라이브연주와 미디음악 전문가로 일해 오면서 느낀 점입니다
  • 주차파크닝 2016.12.08 01:04 (*.75.88.199)
    네 맞은 말씀입니다
    그 진리는 영원할수도 내일 당장 깨질수도 있지만 우리는 우리의 클기 한음이 더 소중할것 같습니다
    제 오지랖으로 이런것도 있더라 알려드리고 싶었고 다행히 글쓰신 선생님도 이해해 주셔서 감사한 마음뿐입니다
    생화와 조화의 비교의 작금의 현실은 알고 넘어가자는 의견 정도로 이해해 주시고 우리는 당장 클기 잘 치고 싶은 마음 아니겠습니까 ?
    가상음악이 어떤 결과를 낼지라도요
  • midi 2016.12.09 05:34 (*.254.206.155)
    좀 다른얘기지만 가상악기 음악이 실제 연주와 구분하기 힘들정도로 발전했는데 그나마 기타음색은 아직 실연과 구분 안 될 정도로 만들지를 못해서 실용음악계에선 기타연주가들이 득을 많이 본다고 들었습니다..
  • 주차파크닝 2016.12.09 11:04 (*.75.88.199)
    https://youtu.be/jh-hzbG5FzI 일렉 지미핸드릭스스타일

    https://youtu.be/_9Qa8ebtdyY 나일론

    https://youtu.be/H8peQjLACWA 장고스타일

    아직은 갈길이 많이 남았지만 그렇게 멀기만한 미래는 아닌것 같습니다
  • midi 2016.12.09 13:52 (*.254.206.155)

    굉장하군요~

    나일론은 그래도 아직은 좀 인공적인 티가 나네요..

  • 주차파크닝 2016.12.09 14:14 (*.75.88.199)
    네 저도 나일론은 이것보다 더 아직은 아닐거라 생각했는데 이번에 듣고 생각했던거보다는 발전한것 같더라구요 거기에 터치 늬앙스까지 발전하고 있는것 같아 신기했습니다
    뭐 이건 이거고 전 제 기타 솜씨 좀 늘었으면 좋겠습니다 ㅋ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필독 공지] 연주회 소식을 메인에 노출을 했습니다. 뮤직토피아-개발부 2019.11.02 180
16372 (오스트리아 빈 국립음대)개인레슨 서울 2월동안 leegitarre 2018.01.22 867
16371 기타 브랜드 maison에 대해 알려 주세요? 1 거마boy 2018.01.19 953
16370 알음 클래식 기타 정기 모임 안내 기타레리아 2018.01.16 887
16369 경상권은 제작 체험이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곳은 없습니까? 7 kimiy 2018.01.11 1142
16368 백석예술대학교 클래식기타 2018년 정시1차 모집 합니다. 백석 2018.01.08 852
16367 대위법에 대한 올바른 이해 무오류 2018.01.08 839
16366 기타프로로 악보옮김 file 이십억 2018.01.08 962
16365 관리 대상 게시물에 대한 개인 의견 2 키보드워리어 2018.01.08 1084
16364 대위법 별거냐 5 대위 2018.01.08 957
16363 2018년 신년 클래식 기타 제작 발표회 8 file 김상길 2018.01.07 1692
16362 [Music Video] Cavatina - Guitar Duo VITO 1 더클래식아트 2018.01.04 824
16361 아르페지오 탄현시 미리 손가락심기 2 허리케인 2018.01.04 1148
16360 기타 POG를 아시나요? 2 궁금이 2018.01.03 1058
16359 기타 애호가와 제작자 파주 신년 모임(1월 13일 오후 4시) 10 고정석 2018.01.02 1596
16358 2018년 1월 아만테스 기타합주단 초급반 단원 및 합주단원 모집안내! file AMANTES 2018.01.01 699
16357 새해는 이렇게 연습해봐요~~!! 이건화 2017.12.30 1059
16356 기타줄 1번줄이 빡빡해서 질문드립니다 1 철인20호 2017.12.29 893
16355 스팩 부풀리기, 구라 스팩 만들기 좀 그만해라 한심하다 2017.12.28 1188
16354 2018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 클래식기타 신설 file 서울종합예술학교 2017.12.27 895
16353 기타리스트들이 많이쓰는 악기들은 뭐가있을까요? lutiher 2017.12.25 941
16352 클래식기타 개인레슨 해드립니다. 3 SNU 2017.12.22 1728
16351 GRE 콰르텟 공연후기 (펌) 넘나멋진것 2017.12.20 867
16350 백석예술대학교 클래식기타 2018년 정시1차 모집 합니다. 백석 2017.12.19 982
16349 창작합창곡 '메나리' kwlee 2017.12.15 734
16348 12월28일 송년모임및 악기전시와 시연회... 13 file 피어리나 2017.12.14 1760
16347 어느 기타리스트가 보는 기타계현실. 9 file 2017.12.12 3155
16346 네이버에 기타매니아가 10 궁금 2017.12.11 1746
16345 전설 pipm 탄현법 질의?? 4 그라나다 2017.12.11 967
16344 세계에서 가장 비싼 기타책.... 57 기네스감 2017.12.11 4064
16343 이종원 콘써트 후기 3 file 콩쥐 2017.12.10 1601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54 Next ›
/ 55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