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한국어


 

배경음악-Antonio Vivladid의 Gloria Re Major에서
   마드리드 합창단 Santo Tomas de Aquino의 50주년 기념 콘서드 Live Recording
    1998년 12월10일, 






Nostalgia - LEE TAEHYANG Insa Gana Art Center, seoul Korea 2015 
   

때로는 드물기는 하지만 두가지 이상의 악기 혹은
서로 다른 장르의 예술 분야에서 모두 뛰어난 능력을 보이는 아티스트를 보게 되는데
그런 능력을 보면 "한 우물을 파라"는 우리의 속담도 있지만
그런 아티스트들을 보면 하늘로부터 에외적인 탤런트를 받아 나왔다고 볼수밗에 없다는
딱히 어떻게 설명하기 힘든 경우로 보이더군요
20대 시절 클래식음악마니아 모임에서 바이올리니스트로 기엌하던이가
연주와 교육 이외에 화가로서도 최근 10여년 활동소식을 나중에서야 알고보니
참 대단하다는 말로서도 모자랄것 같은 생각입니다
세게적으로 어떤 유명한 화가의 작품에서도 느끼지 못했던
뜨거운 감동이 가슴속으로 느껴짐을 전시회에서
처음 경험해 보았기에 ......
무엇보다 작가와 대화를 나누어보기전에 생각했었던
작품의 모티브 빛과 어두움(원래 하나이지 별개가 아니다)  내면의 경험이 작품으로 표출되어진
그 세계가 화가의 전시회에서 난생 처음 느껴 보았기에
지난 가을 전시회때의 감동이 여전히 느껴지게 됩니다 
몇년전에 전시회를 한다는 소식은 들었었지만
"아니 바이얼린 연주는 무슨 문제라도 있어서 그만 두었나" 라고 생각 햇었는데
지난 가을 처음 보았던 전시회에서 감동의 기쁨을 주는 자신있는 화가로서 우뚝 선 모습이 대단해 보였습니다
프랑스의 모 박물관에서 상당한 대우를 하면서 초대를 하엿으나
자신의 추구하는 작품성의 방향과 달라질수도 있는 가능성이 있기에 사양을 하였던
그의 전시회때마다 상당한 개인적 비용을 들여서 인사동의 가장 큰 홀을 빌려서
 전시회를 하더라도 상당수의 작품이 지속적으로 팔려 나가니
 흔히들 하는 초대전(작가와 갤러리 사이의 판매시 수익배분)을 참여하지 않고도
해나갈수 있는 자신감이 있어 보였지요
(다음에는 성악과 기타를 동시에 전공하여 양쪽 모두 국제 콩쿠르에 입상한 수준의
 기타리스트 테너가 최근 독일가곡 음반을 직접 연주한 음반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어둠에서 길어올린 빛, 구원 - 이태향의 노스탤지어

                                                   김 용운 / 음악칼럼니스트, 전 조선일보 문화부 차장
어둠 속에 성채가 떠오른다.            
흐믈흐물 몽환적 실루엣, 꿈인듯 환영인듯, 성채는 부유한다.

이태향 그림은 빛과 어둠의 이중주.
화폭은 굵고, 덧칠한, 우둘투들 마티에르, 오래된 이콘(Ikon)속 빛처럼,
이태향 그림 속 빛과 어둠은, 서로 밀쳐내지 않는다. 보듬고 품는다.
어둠이 빛을 만들고, 빛이 어둠을 품는다.

어둠속에서 가만히 빠져나와 속구치는 빛줄기를 보라.
어둠이 빛을 만들고, 빛이 어둠을 품는다

어둠속에서 가만히 빠져나와 솟구치는 빛줄기를 보라.
어둠이 빛이 되고, 빛이 어둠이 되는 경이 - 이태향 그림의 "어둠 속 빛"은
바라보는 이를 상승과 고양으로 이끈다. 어둠에서 빛을 길어 올리는,
어둠의 실타래를 풀어 빛의 베일을 짜는,
이태향 그림의 매력이다.

이태향은 나이프를 잘 사용한다.
그림을 깍아내는 특징은 이태향만의 독특한 기법이다.
그리하여 어두운 듯 개성적 색감과 질감, 감성적 아우라를 연출한다.
두꺼운 유화의 마티에르도 감소되며, 어떤대는 투명한 속살을 드러내기까지 한다.
특히 프러시안 불루의 배경과 황금색 교회건물 같은 것은, 매우 신성한 종교적 인상을 드높인다.
ㅡ 미술사학자 홍진경(이태향의 건축회화- 노스탤지어) (2011 이태향 개인전 발췌)

에태향 그림의 오브제는 건축물, 중세 도시와 성채가 주를 이룬다.
지상의 삶은 고단했으되, 꿈은 오롯이 하늘로 모아지던 게절- 중세 아이콘으로 풀어내는
이태향 "노스탤지어" 연작은 작가의 독실한 신앙과 무관치 않다.

이태향은 바이올리니스트 출신 화가다.
한국과 독일서 바이올린을 수학하고, 오케스트라와 실내악 무대를 누비며 강단에 섰다.
그림의 모티브는 유학시절 쾰른 프라하 피렌체 로마 등지를 여행하며 가져왔다.

'음악은 추엌이 되고, 그리움은 그림이 되었다' ㅡ
작가의 고백처럼, 이태향의 영감은 시공을 가로지른다. 활과 붓의 양수겸장.
시간의 그물로 낚고, 공간의 프레임에 가두고.... 활달한 영감이 이태향의 손끋에서
개성적 예술로 날아올랐다.


                                                                                    
"빛을 잉태한 어둠, 어둠을 보듬는 빛,
 빛과 어둠은 본디 하나,  서로 배척하고 배반하지 않는,
 빛과 어둠이 하나가 되는 경계로, 나의 노스텔지어는 촉수를 뻗는다.

 내 마음의 중심에 들어오신 주님
항상 내 안에 머무시는 주님,

중세 성채와 고도,
꿈과 꿈이 숨소리로 섞이던 골목길,
아득한 시공을 채우고, 거닐고, 호흡했을 이들의 밤(Nacht)과 꿈(Traume)을
나이프로 긁고 붓으로 덧발라 표현햇다.

빛과 어둠의 그라테이션
그것은 내안의 빛과 어둠이기도 하다.           ㅡ 작가 노트 ㅡ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623 기타를 든 거인, 음악가 김수철 2 시대의초상 2015.11.01 3226
15622 쇼팽전문 윤디리 대참사 6 퍼옴 2015.11.02 3174
15621 가타줄 메이커별로 스타일 설명좀부탁드려요~ 2 기타전공생 2015.11.08 2943
15620 2015 Daejeon International Guitar Competition 수상자 1 dasjasodjo 2015.11.08 3386
15619 김태원 기타실력 어느정도인가요?? 5 SeungChulLee 2015.11.07 4061
15618 대전국제기타콩쿨 final 진출자 1 file Woskdndik 2015.11.06 2721
15617 신인근 클래식기타 전문강좌 (수원시 장안구민회관) 토 pm 4:00 file 신인근 2015.11.06 3403
15616 알바이신의 안동 방문기 4 정천식 2015.11.05 3019
15615 대학입시 콩쥐 2015.11.05 2869
15614 콩쿠르를 보는 그의 의견 4 콩쥐 2015.11.05 3286
15613 핀켈슈타인 서울 연주회 후기 5 file 콩쥐 2015.11.04 3416
15612 핀켈슈타인 안동후기 file 콩쥐 2015.11.04 2951
15611 에브게니 핀켈슈타인-평생 기엌에 남을 연주회 - (Evgeni Finkelstein)오늘 저녁 7시 강화도서관에서도 2 마스티븐 2015.11.04 2932
15610 2015 인디아나 국제 기타 콩클에 제니퍼가 우승하였습니다. 10 kevinguitar 2015.11.03 3317
15609 한국이라는 일종의 브랜드에 관한 사진을 모으고 있습니다.~ 4 gmeister@naver.com 2015.11.03 3018
15608 기타를 든 거인, 음악가 김수철 시대의초상 2015.11.01 2695
15607 58회 동경콩쿨 file 논두렁짜샤 2015.10.31 3093
15606 베르나베기타 수입대행에 대한 정정문 산골strs 2015.10.30 2967
15605 장호일 기타연주 2 스타 2015.10.30 3708
15604 장준감 드시며 연주보셔요~ file 콩쥐 2015.10.30 3231
15603 강박성연습증후군인가봐요 저 1 닥터프로스트 2015.10.30 2921
15602 이소민님 연주 동영상 혹시 어디 있나요? 2 file 2015.10.29 3025
15601 11/21~22 한국기타협회 방배지부 2급기타지도자자격증 응시생모집 방배지부 2015.10.28 2690
15600 악플러들 때문에 겁이 나네요 3 노잼충 2015.10.28 3228
15599 [필독]☆이사이트는 일베보다 더럽다.☆ 지우지말것 어짜피 계속 올릴거. 22 팥쥐 2015.10.27 4345
15598 이분은 좀 심하지 않은가요? 4 2015.10.27 3500
15597 바람결에 우는 가야금.........이규보 2015.10.27 2854
15596 요즘 기타하는 중학생들 1 콩쥐 2015.10.25 3309
15595 조국건님 송년음악회에 4 콩쥐 2015.10.24 3269
15594 비올라 다 감바(Viola da gamba) 1 file 조국건 2015.10.23 3814
15593 새로운 멜빵 탈착법 10 콩쥐 2015.10.23 3269
15592 2015년 쇼팽콩쿨 조성진 우승 6 콩쥐 2015.10.21 3951
15591 2015. 송년음악회 file 2015.10.21 2896
15590 클래식 기타 강습합니다...~ ekfhddl 2015.10.20 3082
15589 Guitaromanie(기타로마니) 1 file 조국건 2015.10.20 3349
15588 청중 1 file 콩쥐 2015.10.20 2932
15587 마스터클라스 후기 file 2015.10.20 2928
15586 2015 대전국제기타페스티벌 5 file 대전기타협회 2015.10.20 4146
15585 교류연주회 file 2015.10.20 2770
15584 오따꾸님들의 방문 2 file 콩쥐 2015.10.20 2809
15583 울티모 깐또. 2 file 콩쥐 2015.10.19 3105
15582 마스터클라스 file 2015.10.19 2452
15581 영화음악 The Gadfly(쇠파리) / Овод오보드 2 file 조국건 2015.10.19 3835
15580 박지형군 제 6회 pisa international classical guitar competition, Italy 우승 9 무애 2015.10.19 3211
15579 2015년도 하반기 클래식기타 레슨회원 모집합니다. 1 꼬르륵 2015.10.19 3444
15578 수제기타 끝마무리는 괜찮나요? 2 bagsn 2015.10.18 2971
15577 멕시코 음식(FISH TACO) 3 file 조국건 2015.10.18 4382
15576 산토스 베이온 3 기타구입자 2015.10.17 2930
15575 조대연님 소식 1 2015.10.17 2972
15574 에밀리오 푸홀의 악보, 음반 1 file 조국건 2015.10.16 3959
15573 서울 기타페스티발 후기 5 file 콩쥐 2015.10.14 3025
15572 바리오스 망고레의 악보버젼 1 file 조국건 2015.10.14 3579
15571 2015년 BAEK Guitarmaking Academy 가 새로운 홈피가 만들어졌습니다. ( 최종수정위해 임시오픈중~) 순돌이아빠 2015.10.13 2959
15570 서울기타페스티발 전시기타........이성관 file 콩쥐 2015.10.13 2814
15569 서울기타페스티발 전시기타..............이운선 file 콩쥐 2015.10.13 2914
15568 서울기타페스티발 전시악기........... 서영 file 콩쥐 2015.10.13 2776
15567 이태리 교수 초청 악기제작 마스터클래스 간단 후기 file 정천식 2015.10.12 3432
15566 나르시소 예페스 기타곡집 3 file 조국건 2015.10.12 4123
15565 줄리아니 곡중에 M.Giuliani op.101 2015.10.12 2935
15564 (동영상) 서울기타페스티발 - 전시악기 시연회,연주:기타리스트 이건화 2 시골농부 2015.10.12 3365
15563 파주 솔가람아트홀 롭샵 콘스트 후기 file 기타바이러스 2015.10.10 3612
15562 카리스마 듀오(Carisma duo) 1 file 조국건 2015.10.10 4185
15561 파주 롭샨 연주회 후기 2 콩쥐 2015.10.10 3337
15560 바하앨범과 악보책(릴리 압샤르 ) 3 file 조국건 2015.10.09 3462
15559 수제기타 초청전시 콩쥐 2015.10.09 2647
15558 두 손가락 트레몰로 연주법이 궁금합니다 5 조은산 2015.10.08 3246
15557 늦게 시작한 아저씨에요. 기타활동은 어떻게들 하시나요? 11 bagsn 2015.10.07 2908
15556 Perla Marina(바다속 진주) 2 file 조국건 2015.10.07 3545
15555 울산에서 기타 강사님을 구합니다. 이선진 2015.10.06 2946
15554 서울 기타악세사리 전시.... file 콩쥐 2015.10.06 3036
15553 롭샨 마스터클래스 10월 12일 월요일 4시~8시 서초동 file 콩쥐 2015.10.06 3293
15552 음악콩쿨에 관하여 6 콩큘 2015.10.05 2749
15551 망각 나무의 노래 (히나스테라) 5 file 조국건 2015.10.05 3793
15550 헨델 트리오소나타 4중주 기타편곡 악보 2 file 이브남 2015.10.05 8529
15549 [합주실 추천] 웨스트브릿지 합주실 (서교동 홍대 앞에 위치) file soulD 2015.10.04 2796
15548 교황은 물론 기타듀오까지 2 콩쥐 2015.10.03 2906
15547 레슨 참관 콩쥐 2015.10.03 2850
15546 베이스 줄만 놓고 봤을때 다다리오 하이랑 칸티가 하이 중에 어떤게 더 좋나요? 1 비후향기 2015.10.02 3190
15545 봄 봄 봄5, 프로들 중에도 모르는 이가 적지 않은 현대 운지법 한 가지 24 신현수 2015.10.02 9300
15544 이토록 아름다운 음악이라니 4 file 정천식 2015.10.01 3390
15543 기타의 제작자가 궁금합니다 2 file 궁금해요 2015.09.30 2949
15542 직녀에게 - 문병란시인 께서 떠나시다 마스티븐 2015.09.30 2970
15541 바그너가 한 얘기 5 현세대 2015.09.29 2774
15540 고양시 연주회장 언니 2015.09.27 2547
15539 memory "catc" 악보 어디있을까요. 체르니 2015.09.26 2626
15538 가야금 명인 콩쥐 2015.09.26 2366
15537 라미레즈 1a 2 file 라미 2015.09.25 3698
15536 즉흥 쨈!!!(애드립-모드스케일,펜타토닉스케일) 방법!!! 모펜스켈 2015.09.24 3596
15535 파주 2 file 콩쥐 2015.09.22 3271
15534 필로스 듀오 연주후기 2 file 콩쥐 2015.09.22 3616
15533 민들레 트리오 연주회 후기 file 콩쥐 2015.09.22 2619
15532 경북예술고등학교 입학 홍보 경북예고 2015.09.19 3013
15531 구스타보 두다멜 1 콩쥐 2015.09.19 2848
15530 클래식기타 제대로 시작도 전에 지쳤어요. 도와주세요 3 참새 2015.09.19 3425
15529 세르게이 루드네프 콩쥐 2015.09.18 2630
15528 트레몰로 로망스 2 file 2015.09.17 3432
15527 밤과 꿈(Nacht und Träume) 느린연주와 Pianisimo의 아름다움 / 기타로 연주시 현재의 일반적인(원곡보다 상당히 빠른) 템포는 적당한가 ? 19 마스티븐 2015.09.14 3982
15526 마음으로 만든 음악 마음 2015.09.12 2643
15525 이탈리아 부조니 콩쿨 한국인 1위 입상 7 진심으로축하 2015.09.09 4308
15524 2015년9월12일 토요일 오후 2시 "바로크(J.S.Bch) 와 고전 (N.paganini, M.Giuliani) 음악 특강" drfgbd 2015.09.09 2901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167 Next ›
/ 16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