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GuitarMania

(*.197.154.13) 조회 수 6003 댓글 3
http://www.esflamenco.com/scripts/news/ennews.asp?frmIdPagina=381채보 : F. G. Lorca
곡명 : En el Cafe de Chinitas
연주 : F. G. Lorca(Pf.), La Argentinita(Cante)









스페인의 유명한 시인이자 아마추어 작곡가이기도 한 로르까(F. G. Lorca)는 파야(M. de Falla)와의 만남을 통해 스페인음악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많은 감화를 받았다.

1922년 파야의 제창으로 로르까, 세고비아, 슬로아가(화가) 등이 함께 참여하여 "깐떼 혼도 콩쿠르"를 개최하였는데 스페인 각지에서 활동하던 플라멩꼬 예술가들을 발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로르까는 스페인 민요에 남다른 애착을 가지고 각지에 구전되어오던 민요를 채보하고 피아노 반주를 붙였다.

스페인 내전 중 그의 불행한 죽음으로 대부분의 악보들이 사라지고 말았지만 "스페인 옛 민요집(Canciones Populares Antiguas)"이 오늘 날 남아 전해지고 있다.

"En el Cafe de Chinitas"도 이 곡집에 포함된 곡이다.





Salvador Dali : Stage Curtain for the Ballet "Cafe De Chinitas", 1943, Oil on Canvas




1931년 라 아르헨띠니따(La Argentinita 1895~1945, 본명 : Encarnacion Lopez Julvez)의 노래와 로르까의 피아노 반주로 SP 녹음을 남기고 있다.

라 아르헨띠니따(La Argentinita : 1895~1945, 본명 : Encarnacion Lopez Julvez)는 플라멩꼬의 역사에 한 페이지를 장식한 위대한 바일라오라로 로르까와 깊은 관련을 가진 인물이다.

아르헨티나 태생인 그녀는 6세무렵에 스페인으로 이주했는데 유명한 플라멩꼬 아티스트였던 그녀의 아버지(Felix Lopez de Segovia)와 함께 어릴 때부터 까페 깐딴떼(Cafe Cantante, 노래가 있는 카페라는 의미로 플라멩꼬의 역사에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에 자주 출입하였고, 12세에는 이미 무대에 설 정도로 춤에 대한 재능이 뛰어났다고 한다.

1930년 로르까와 함께 마드리드 발레단을 창설하고, 로르까의 친한 친구인 투우사 이그나시오 산체스 메히아스(Ignacio Sanchez Mejias)와 연애를 하기도 하였다.

이 투우사는 투우 도중 소에 받쳐 죽었는데 로르까는 그의 죽음에 "이그나시오 산체스 메히아스의 죽음을 애곡함"이라는 시를 지어 슬픔을 표현했다.

그리고 유명한 바일라오라인 필라르 로뻬스(Pilar Lopez :1912~1990)는 바로 그녀의 여동생이다.

로르까가 남긴 이 음반은 차칫하면 사라질 뻔 했던 스페인 민속음악의 소중한 유산이며 스페인의 민요를 누구보다도 사랑했던 로르까의 혼이 담긴 기록이다.





Salvador Dali : Painting for the backdrop of "Cafe De Chinitas", 1943, Oil on Canvas




마드리드에서 오늘 날에도 영업을 계속하고 있는 치니따스 까페는 무척 역사가 오래되었는데 로르까가 채보한 민요에 이 까페 이름이 나온다.

이 까페에는 옛부터 유명 플라멩꼬 아티스트들이 출연하고 있고 국내외의 유명인사들도 자주 찾는 명소이다.

아래는 이 까페의 홈페이지.

http://www.chinitas.com/



로르까가 채보하여 남긴 "스페인 옛 민요집(Canciones Populares Antiguas)"은 참으로 수 많은 플라멩꼬 예술가들에 의해 새롭게 해석되고 있다.

그건 아마도 플라멩꼬를 누구보다도 아끼고 사랑했던 로르까에 대한 흠모의 정을 표현한 것이기도 하겠지만 무엇보다도 이 곡집이 플라멩꼬 예술가들에게 무한한 영감을 주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이 곡을 어떤 사람은 "Petenera"로 해석하는가 하면 혹자는 "Buleria"로 해석하기도 한다.

플라멩꼬 음악을 들으면서 여러 차례 느낀 바지만 플라멩꼬는 해석의 예술이다.

음반을 보더라도 "연주"라는 단어보다 "해석"이란 단어가 자주 보이고 있다.

하나의 곡이 여러 각도로 해석되는 것을 지켜보는 것은 무엇보다도 커다란 즐거움이다.

내가 보유한 음반 중 해석을 달리하고 있는 음반이 10종이 훨씬 넘는다.    
Comment '3'
  • 아이모레스 2007.02.16 23:45 (*.232.255.77)
    중국여자 까페에서란 제목이... 플라멩고하구는 왠지 낯설게만 느껴지네요??^^
    1000식님~~~ 많이 보고싶사와요~~~~!!!^^
  • 1000식 2007.02.17 19:40 (*.146.244.166)
    아이모레스님 반갑습니다.
    잘 지내시죠?
    조금 전 저녁 차례를 지내고 매냐에 들어왔어요.
    저희 집안에선 저녁에 차례를 지낸답니다.
    아침에는 떡국으로 제사를 지내고요.

    치니따스 까페는 무척 역사가 오래되었다더군요.
    19세기 중반까지 거슬러 올라간다고 합니다.
    원래는 마드리드가 아닌 스페인 남부의 항구도시인 말라가에 이 까페가 있었다고 합니다.
    말라가는 항구도시라서 필리핀, 일본, 중국 등지의 아시아인들이 빈번하게 왕래를 했고 한 중국인 여자가 여기에다 까페를 열었나 봐요.
    그 이후 이상한 생김새의 외국인이 운영하는 이 까페에 대한 노래가 생겨나게 되고 로르까가 이 노래를 채보하여 오늘에 이르게 된 것이죠.

    근데 “시간여행 까페”라는 노래는 안 생겨나남?
  • cgkoh 2008.08.15 21:54 (*.140.1.155)
    잘 들었습니다. 혹시 제 블로그에 관련 내용을 퍼가도 될까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3 타란타스 - 팔세타 1 file 스파게티 2008.08.03 7375
492 비센테 아미고 & 동생 - 한줄 트레몰로 2 스파게티 2008.07.24 6904
491 알함브라에서 바라보다-비센테 아미고 10 file 스파게티 2008.07.23 7154
490 [re] Morao - -비센테 아미고 5 file 쏠레아 2008.07.23 6290
489 Oscar Herrero - Tornasol (Granaina) 4 file 쏠레아 2008.06.18 6799
488 평택대학교 플라멩코 영상입니다 4 사포넷스 2008.06.15 10566
487 Oscar Herrero [1] Carmen (Sevillanas) 4 file 쏠레아 2008.06.12 5600
486 [re] Oscar Herrero [3] El Rastrillo (Sevillanas) 1 file 쏠레아 2008.06.12 5209
485 [re] Oscar Herrero [2] Paraiso (Rumba) 1 file 쏠레아 2008.06.12 5286
484 Ni Que Me Nanden Mi (Fandango) - Paco de Lucia/Camaron 3 file 쏠레아 2008.03.21 5340
483 Vicente Amigo - Tres Notas Para Decir Te Quiero입니다. 방랑자 2008.01.06 6686
482 Vicente Amigo - Bolero입니다. 하모니카가 쥑이네요 방랑자 2008.01.06 6550
481 Panaderos Flamenco - Juan Serrano 7 file 쏠레아 2007.09.06 6389
480 La Pata Negra-조국건님이 보내온 "Duende" 중에서 file 1000식 2007.05.03 5637
479 Sabicas의 Tarantas-조국건님이 보내온 "Duende" 중에서 4 file 1000식 2007.05.03 5180
478 Pata Negra - Rock Gitano file 1000식 2007.03.02 4757
477 Pata Negra - Bodas de Sangre 1 file 1000식 2007.03.02 5316
476 Pedro & Ines Bacan - Nana(cansada marisma ) 2 file 1000식 2007.02.26 5979
475 Gerardo Núñez(4) - Yerma file 1000식 2007.02.26 4876
474 Gerardo Núñez(3) - 동영상 모음 1000식 2007.02.23 6196
473 Gerardo Núñez(2) - Calima file 1000식 2007.02.23 5958
472 Gerardo Núñez(1) - Sevilla file 1000식 2007.02.23 5528
471 Dali가 그린 Cafe de Chinitas 1000식 2007.02.20 4984
470 Joaquin Cortes의 공연 동영상 1000식 2007.02.20 5502
469 치니따스 까페의 모습 1 file 1000식 2007.02.16 4715
468 영화 : 치니따스 까페 file 1000식 2007.02.16 4355
467 치니따스 까페(8) : 빠꼬 뻬냐 file 1000식 2007.02.15 4562
466 치니따스 까페(7) : 까르멘 리나레스 file 1000식 2007.02.15 4723
465 치니따스 까페(6) : 재즈 스타일 file 1000식 2007.02.15 3979
464 치니따스 까페(5) : 마누엘 까노, 루세로 떼나 file 1000식 2007.02.13 4212
463 치니따스 까페(4) : 빠꼬 데 루시아, 리까르도 모드레고 file 1000식 2007.02.13 4680
462 치니따스 까페(3) : 로스 앙헬레스, 자네티 file 1000식 2007.02.13 4438
461 치니따스 까페(2) : 예페스, 베르간사 file 1000식 2007.02.13 4065
» 치니따스 까페(1) : 로르까, 아르헨띠니따 3 file 1000식 2007.02.13 6003
459 Falla - 불의 춤(Paco de Lucia) 2 file 1000식 2007.02.12 5403
458 El Lebrijano - 양초의 눈물(Lagrimas De Cera) file 1000식 2007.02.12 5205
457 Albeniz - El Albaicin (3) Flamenco Version 1 file 1000식 2007.02.09 5052
456 Albeniz - El Albaicin (2) Orchestral Version file 1000식 2007.02.09 4548
455 Albeniz - El Albaicin (1) Piano Version 1 file 1000식 2007.02.09 4318
454 Paco de Lucia - Zyryab 1 file 1000식 2007.02.05 5821
453 Paco de Lucia - Alegrias file 1000식 2007.02.05 5219
452 Monasterio de Sal - Paco de Lucia al 2007.02.03 4864
451 Rumba-Paco de Lucia 2 file 1000식 2007.02.02 4880
450 시간의 전설 - 까마론 file 1000식 2007.02.02 3886
449 [re] 시간의 전설 - 까마론 file 1000식 2007.02.02 3562
448 하비에르 모리나의 추억 1 file 1000식 2007.02.01 5964
447 [re] 하비에르 모리나의 추억 file 1000식 2007.02.01 3827
446 성주간(Semana Santa)의 음악 7 - 세비야의 성체행렬 3 file 1000식 2007.01.31 4230
445 [re] 성주간(Semana Santa)의 음악 7 - El Camaron의 La Tarara file 1000식 2007.02.02 4004
444 [re] 성주간(Semana Santa)의 음악 7 - Berganza의 La Tarara file 1000식 2007.02.01 380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 1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hikaru100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